한국마사회, ESG경영 공동선언과 인권존중 캠페인 시행

이슈경제 승인 2022.11.20 16:59 의견 0
X

한국마사회, ESG경영 공동선언과 인권존중 캠페인 시행


한국마사회(회장 정기환)는 11월 17일, '여가산업 공공기관 혁신추진그룹'과 합동으로 시행한 ESG경영 실천 공동선언을 통해 ESG경영에 대한 의지를 표명했다.

한국마사회를 비롯해 SR, GKL, 국민체육진흥공단 등 4개 공공기관으로 구성된 '여가산업 공공기관 혁신추진그룹(이하 여공혁)'은 정부 정책 이행 및 혁신사업의 효율적 추진을 위해 매년 공동 혁신과제를 발굴·이행하는 등 협업에 나서고 있다.

올해는 최근 전 세계적 트렌드로 떠오른 ESG경영의 중요성에 대한 공감대를 바탕으로 공동 혁신과제를 선정했다.

ESG경영이란 기업이 좋은 지배구조(G)를 바탕으로 환경(E)과 사회(S)에 책임을 다하는 경영을 의미하는 것으로, 4개 기관은 이날 SRT 수서역에 모여 ▲(E)기후변화와 환경문제 이슈에 공동으로 대응하고 ▲(S)사회적 가치 성과 창출을 위해 함께 노력하며 ▲(G)공정과 청렴의 가치를 바탕으로 ESG 경영문화 확산과 이행을 실천하겠다는 내용의 합동 선언문을 낭독하고, 추진 의지를 다졌다.

ESG경영 공동선언식 이후 여공혁 담당자들은 SRT역사로 이동해 지배구조(G)과제로 선정한 '인권존중 캠페인'의 시작을 알렸다.

이 캠페인은 고객, 임직원, 협력사 등 이해관계자 간 상호존중 가치의 확산을 통해 인권 존중을 실현하겠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SRT 역사에서 공개적으로 시작을 알린 여공혁 공동 인권존중 캠페인은 앞으로 각 기관별 일정에 맞춰 별도 시행될 예정이다.

이번 행사에 참여한 박계화 한국마사회 경영관리본부장은 "이번 공동 선언을 계기로 4개 기관이 힘을 모아 더욱 효율적으로 ESG경영을 추진할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관심과 소통을 통해 유기적으로 협력해 다양한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한국마사회는 사회(S)과제의 일환으로, 경영기반·업력·인력 등이 상대적으로 부족한 사회적경제기업 대상 10개 분야 컨설팅을 지원하는 '여공혁 합동 사회적경제 프로보노 사업'에도 참여하고 있다.

마사회는 이 중 ▲노무지원 ▲환경컨설팅 ▲데이터 관리 분야에 대한 전문지식 및 맞춤형 노하우 전수를 통해 사회적경제기업의 생산성과 전문성을 강화하고, 참여기업을 대상으로 판로지원 등 인센티브를 지원할 예정이다.

(편집자주 : 이 보도자료는 연합뉴스 기사가 아니며 고객들의 편의를 위해 연합뉴스가 원문 그대로 서비스하는 것입니다. 연합뉴스 편집방향과는 무관함을 주지해 주시기 바랍니다)

(끝)

출처 : 한국마사회 보도자료

저작권자 ⓒ 이슈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