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 2021년 기업인 명예의 전당 헌액자 선정

박종완 기자 승인 2021.11.11 17:41 의견 0
편집(이미지 더블클릭)
사진은 11일 기업은행 본점 명예의 전당 디지털 기념관에서 열린 ‘2021년 기업인 명예의 전당’ 헌액증서 수여식에서 윤종원 IBK기업은행장(왼쪽)과 박선순 다원시스 회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이다.


IBK기업은행(은행장 윤종원)은 ‘2021년 기업인 명예의 전당’ 헌액자로 박선순 ㈜다원시스 회장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기업인 명예의 전당’은 불굴의 기업가 정신으로 국가 경제 발전에 기여한 기업인을 헌액자로 선정하는 행사이다.

기업은행은 재무상황, 기술력, ESG경영 실천도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헌액자를 선정한다. 2004년부터 총 37명이 명예의 전당에 이름을 올렸다.

박 회장은 다원시스를 특수전원장치 분야에서 독점적 시장 지위를 보유하는 기업으로 성장시켰다. 핵융합발전 사업뿐만 아니라 가속기, 첨단 반도체 분야에서도 세계 일류 기술을 확보해 첨단산업 발전에 공헌하고 있어 미래가 더욱 기대되는 혁신 기업인이다.

한편 이날 헌액기념식은 코로나19로 진행하지 못했던 ‘2020년 기업인 명예의 전당’ 헌액자로 선정된 능원금속공업㈜ 이광원 회장과 함께 진행했다.

윤종원 은행장은 “명예의 전당 디지털 기념관에서 진행되는 첫 번째 헌액식이라 더 각별한 의미가 있다”며 “두 회장님의 기업가 정신이 대한민국 중소기업인들과 젊은 청년 창업가들에게 희망이 되고 힘이 되면 좋겠다”고 했다.

기업은행은 서울 을지로 본점 1층 ‘명예의 전당 디지털 기념관’에 헌액자의 업적과 주요 제품을 소개하고 각종 비가격 서비스 등 최고 VIP 혜택을 제공한다.

저작권자 ⓒ 이슈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