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 중기 근로자‧소상공인 자녀에게 장학금 전달

자영업자 및 中企 근로자 자녀 400명에게 장학금 8억3600만원 후원

강민석 기자 승인 2021.10.30 08:02 의견 0


IBK기업은행(은행장 윤종원)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 근로자 및 소상공인 자녀 400명에게 장학금 8억3600만원을 전달했다고 29일 밝혔다.

장학금 후원에는 장학생 가족이 근무하는 기업도 참여해 나눔의 의미를 더했다고 은행 측은 전했다.

장학생으로 선발된 전은지(가명, 21)양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기업은행의 장학금 지원으로 경제적 부담을 크게 덜게 돼 감사하다”고 말했다.

또 홍지민(가명, 20)양은 “기업은행의 희망과 나눔의 가치를 마음 속 깊이 새겨, 국제 분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난민을 위해 일할 수 있는 법조인이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윤종원 기업은행장은 “이번 장학금 지원이 코로나 장기화로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학업에 매진하고 있는 학생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IBK장학생이 미래의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학생들의 꿈과 희망을 적극 응원한다”고 전했다.

장학생으로 선발된 대학생들은 소외계층 아동들에게 학습지도 봉사활동을 하는 ‘IBK멘토링’에 참여해 나눔을 이어갈 예정이다.

기업은행은 지난 2006년 IBK행복나눔재단을 설립하고 총 535억원을 출연해 중소기업 근로자 가족의 복지향상을 위한 장학금 168억원, 치료비 125억원을 후원했다.

또 금융권 최초 중소기업 공동 직장 어린이집 설립, 멘토링, 금융경제교육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중소기업 근로자를 지원하고 있다.

저작권자 ⓒ 이슈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