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은행 IBK창공(創工)-부산연구개발특구와 ‘혁신기업 성장을 위한 오픈이노베이션’ 행사 개최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 스타트업 생태계 활성화에 기여

박종완 기자 승인 2021.07.05 22:05 | 최종 수정 2021.07.05 22:06 의견 0

X
지난 2일 부산 해운대 파라다이스 호텔에서 김형일 IBK기업은행 혁신금융그룹 부행장(첫번째 줄 오른쪽에서 다섯 번째)과 관계자들이 오픈이노베이션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IBK기업은행(은행장 윤종원) 창업육성플랫폼 ‘IBK창공(創工)’은 지난 2일 부산 해운대 파라다이스 호텔에서 부산연구개발특구와 함께 혁신기업성장을 위한 오픈이노베이션 행사를 개최했다고 5일 밝혔다.

오픈이노베이션 행사는 두 기관이 육성한 8개 혁신창업기업이 참여해 중견·중소기업과 투자 유치 및 협업 방안을 모색하는 자리다.

우수혁신기업에게는 IBK가 금융서비스를, 부산연구개발특구는 공공기술 연계를 통한 기술이전을, 울산과학기술원(UNIST)은 산학 협력을 통한 기술 사업화 R&D를 지원할 계획이다.

이번 행사는 IBK창공과 부산연구개발특구가 지난 해 10월 체결한 업무협약(MOU)’에 따른 후속조치로 기업은행을 비롯한 부산연구개발특구, UNIST와 우수 중견·중소기업 관계자 70여명이 참여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스타트업 업계 內 교류가 침체된 상황에서 수도권에 집중된 스타트업 생태계 한계를 극복하고 지역에 기반을 둔 혁신창업기업 지원을 위해 이번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IBK창공은 혁신창업기업에게 투‧융자, 컨설팅, 사무공간 등을 지원하는 창업육성 플랫폼이다. 마포, 구로, 부산 세 곳에서 운영 중이며 2017년 12월부터 지금까지 307개 졸업기업을 대상으로 투·융자 등 금융 서비스 2,942억원, 멘토링·컨설팅, IR 등 비금융 서비스 4,256회를 지원했다.

또 기업은행 관계자는 “올해 하반기 ‘대덕연구개발특구’에 ‘IBK창공 대전’을 추가로 개소할 예정이며, 향후에도 다양한 업종의 기업·기관과 협업해 스타트업 생태계를 리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이슈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