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서초구, '찾아가는 자전거 수리센터' 운영

핸들, 타이어 공기압 등 기본 무상점검 가능, 부품교체 필요할 시 부품비용을 받고 유상수리도 진행

이수희 기자 | 기사입력 2024/05/17 [08:01]

서초구, '찾아가는 자전거 수리센터' 운영

핸들, 타이어 공기압 등 기본 무상점검 가능, 부품교체 필요할 시 부품비용을 받고 유상수리도 진행

이수희 기자 | 입력 : 2024/05/17 [08:01]

▲ 2024 찾아가는 자전거 수리센터 운영 사진


[이슈경제=이수희 기자] 서울 서초구는 오는 10월까지 매월 둘째·넷째주 수요일에 직접 동주민센터로 찾아가 자전거를 점검·수리해주는 ‘찾아가는 자전거 수리센터’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찾아가는 자전거 수리센터’는 집 근처에 자전거 수리센터가 없어 방문에 어려움을 겪는 주민들을 위해 만들어진 서비스다.

수리센터에서는 핸들, 체인, 타이어 공기압, 브레이크 등과 관련된 기본적인 점검을 무상으로 받을 수 있다. 점검 후 타이어 브레이크 패드 등의 부품교체가 필요할 경우에는 부품 비용을 받고 유상 수리도 진행한다.

이와 함께 서초구는 양재천·사당역·방배역에 자전거를 점검·수리해주는 ‘자전거 수리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특히 양재천과 사당역 수리센터에서는 세제를 사용하·지 않고 고압·고온의 스팀세척기를 사용해 자전거를 청소해주는 ‘서초 자전거 세척 서비스’도 제공한다. 자전거 수리를 원하는 주민은 서초구청 홈페이지에서 자전거 수리센터 운영 일정을 확인하고 가장 가까운 주민센터 혹은 양재천·사당역·방배역 수리센터를 방문하면 된다.

전성수 서초구청장은 “주민들이 집 근처에서 간편하게 자전거 점검 및 수리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찾아가는 수리센터를 운영하게 됐다”며 “친환경 녹색 교통수단인 자전거 활성화를 통해 탄소중립도시 서초를 만들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