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정부, 이스라엘-하마스 피해 민간인에 200만 달러 인도적 지원

이수희 기자 | 기사입력 2023/10/19 [20:50]

정부, 이스라엘-하마스 피해 민간인에 200만 달러 인도적 지원

이수희 기자 | 입력 : 2023/10/19 [20:50]

▲ MBC뉴스 영상 갈무리출처: 정부, 이스라엘-하마스 피해 민간인에 200만 달러 인도적 지원



이스라엘-하마스 무력 충돌로 피해를 입은 민간인들에게 200만 달러 규모의 인도적 지원을 제공하기로 했다.

 

임수석 외교부 대변인은 19일 정례 브리핑에서 이번 지원이 인도주의적 목적에 충실히 사용되도록 관련 기구 측과 긴밀히 협의해나갈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와 관련해 외교부 당국자는 지원 방식과 대상 등은 관련 국제기구들과의 협의를 거쳐 정해나갈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외교부는 별도로 대변인 성명을 내고, 이스라엘과 하마스 간 무력 충돌 격화로 민간인 사상자가 급증하고 있는 데 대해 깊은 우려를 표한다며 당사자들이 국제인도법을 준수하며 민간인 보호 조치를 취할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고 밝혔다.

 

지난 7일(현지시간) 충돌이 시작된 후 양측 사망자는 이스라엘 1천400여명, 팔레스타인 3천400여명 등 4천800여명에 달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많이 본 기사